해사주요소식

해군사관학교 개교 73주년 기념식

앨범형 게시판

2019-01-22 17:54:07.0

앨범형게시판
글쓴이 정훈공보실 조회수 1007

-해군사관학교(해사) 제73주년 개교기념식이 17일 교내 강당에서 열렸다.
-기념식은 문재인 대통령·정경두 국방부 장관·심승섭 해군 참모총장 축전낭독, 김종삼 해군사관학교장 기념사 순으로 진행됐다.

-문 대통령은 “강한 해군력은 해양강국으로 가는 핵심이며 이순신 장군의 정신을 이어받은 생도 여러분이 강한 해군의 미래를 만들어 갈 주역이다”란 내용으로 축전을 보냈다. 축전은 김 학교장이 대신 읽었다.

-행사에 참석한 해사 전 장병과 군무원은 ‘무(無)에서 유(有)를 창조한 창군 정신’의 의미를 되새기며 해양수호에 최선을 다할 것을 다짐했다.

-김 학교장은 기념사를 통해 “가슴 속에 해양강국이라는 큰 비전을 품고 역량과 품성을 갖출 수 있도록 노력하자”고 당부했다.

-참석자들은 기념식 이후 해사 졸업생 전사자 추모비에 참배했다.

-해사는 1946년 1월 17일 초대 교장을 맡은 손원일 제독 등 해양 선각자들에 의해 ‘해군병학교’란 이름으로 3군 중 가장 먼저 설립돼 지금까지 8천700여명의 졸업생을 배출했다.

-해사는 사관후보생(OCS) 양성 교육을 하며 정예 해군 장교 양성의 요람으로 자리매김하고 있다.